2016년 데드풀은 올해까지 최고의 히트를 기록했다. 데드풀의 독특하고 엣지 있으면서 선정적인 스타일은 매번 새롭게 상영될 때마다 신선한 맛을 잃어가던 슈퍼히어로 영화 장르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 넣었다.

휴잭맨의 울버린3로 시리즈 마지막 출연을 발표로 영화는 훨씬 더 어두운톤을 선택하였고 할리우드는 R-rated등급(만17세 이하 부모동반 관람가)으로 상영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이는 과감하게 울버린의 야만적이고 흉포한 모습을 스크린으로 끌어내면서 이번 영화의 성공의 기틀을 다지려는 것으로 보인다.

올해 5월에 상영할 Apocalypse in London에서 울버린은 매우 급진적이고 과격한 모습으로 예전과는 다른 역할을 보여줄 것이라고 프로듀서 Simon Kinburg는 말했다. 또, 미래에 당신들이 알릴 이번 R-rated등급의 이 영화는 서부영화 특유의 톤으로 매우 폭력적이고 매우 멋진 완전히 다른 것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디렉터 James Mangold는 R-rated등급의 영화를 기본적으로 찍으면서 PG-13등급(만13세 이하 관람불가)에 맞는 컷들도 대중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라 밝혔다.

아직 제목이 정해지지 않은 이번 울버린3는 내년 3월 3일부터 상영될 예정이다.

NO COMMENTS

LEAVE A REPLY